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현재 위치
  1. 게시판
  2. 공지사항

공지사항

공지사항입니다.

게시판 상세
제목 [인터뷰] "피부고민 해법, RNA 화장품에서 찾는다"
작성자 관리자 (ip:)
  • 평점 0점  
  • 작성일 2021-12-09 15:51:19
  • 추천 추천하기
  • 조회수 147

김회천 올리패스 알엔에이 대표 인터뷰
RNA 기술 접목한 피부 고민별 화장품 개발
모회사 'OPNA RNA 플랫폼' 기술 적용
1월 홈쇼핑 통해 론칭... 신제품 지속 출시



올리패스 알엔에이 김회천 대표는 "모기업인 올리패스가 개발한 OPNA RNA 플랫폼 기술은 우수한 피부 전달력을 장착한 기술로 기존의 화장품이 갖는 고정관념을 바꾸어 놓고 있다"고 설명한다. 사진=올리패스 알엔에이
최근 화장품 효능에 대한 소비자들의 기대치가 커지면서 그동안 사용되지 않았던 바이오 성분이 주목받고 있다. 이에 따라 그동안 의약품에 적용됐던 바이오 성분과 기술들이 화장품에 접목되고 있다.

이러한 분위기를 반영해 올리패스 알엔에이가 ‘OPNA RNA 플랫폼’ 기술을 적용한 일명 ‘RNA 화장품’을 만들고 시장에 내놨다. ‘OPNA RNA 플랫폼’는 올리패스 알엔에이의 모회사인 바이오 기업 올리패스가 개발한 것이다.

최근 기자 간담회를 연 올리패스 알엔에이는 전통적인 기능성 화장품을 지양하고 실제 소비자별 고민을 해결할 수 있는 타깃형 기술을 소개했다. 본지는 올리패스 알엔에이 김회천 대표를 직접 만나 ‘꿈의 화장품’으로 명명되는 ‘RNA 화장품’에 대해 들어봤다.



- RNA 화장품이라는 말이 생소하다. 어떤 것을 말하는가.

“생명과학의 발전에 따라 노화에 연관된 유전자들이 속속 밝혀지고 있고 이를 바탕으로 유전자 활성 조절을 통해 노화의 시계를 되돌릴 수 있는 이론적 근거가 탄탄하게 확립되고 있다. 하지만, 화장품 시장에서는 여전히 전통적인 기능성 성분과 기술만이 인정받고 있는 실정이다.

또한 코로나 확산과 함께 유전자 활성 조절이 화두가 되면서 siRNA, PNA, PMO, 안티센스 등 다양한 RNA 플랫폼 기술들이 주목 받고 있지만, 피부 전달력에 대한 고찰이 명확하지 않아 화장품 영역까지는 적용되지 않고 있었다.

그러나 우리의 모기업인 올리패스가 개발한 OPNA RNA 플랫폼 기술은 우수한 피부 전달력을 가지고 있다. 이는 기존 화장품이 갖는 고정관념을 바꿔 놓는 것이다. 우선 지금까지 대부분의 기능성 화장품 원료들은 천연물 혹은 합성화합물들이 주종을 이루고 있다. 이러한 원료들은 어느 정도 자체적인 효능을 가지고 있지만, 특정 단백질에만 선택적으로 작용하지 못하고 다른 단백질에도 영향을 줄 수 있다. 이로 인해 부작용을 수반하는 경우도 있다.

특히 천연물 혹은 합성화합물의 경우 피부장벽 통과가 어려운 단점이 있었다. 이를 해결하기 위해 계면활성제와 오일 등을 사용할 수밖에 없어 피부 트러블을 유발하는 원인이 되기도 했다. 하지만 올리패스의 기술이 더해진 RNA 화장품은 스나이퍼식 RNA 타게팅 효과로 단백질에 직접 영향을 줘 원하는 피부 고민을 해결할 수 있다.

예를 들어 우리 기술력이 더해진 화장품은 콜라겐분해효소 MMP_1 형성 억제를 통해 함량 증가를 유도하지만 다른 단백질에는 영향을 주지 않는다. 즉, 원료의 기능적 목표를 정확하게 구현할 수 있다. 또한 불필요한 단백질 반응을 일으키지 않기 때문에 부작용도 없다. 다만 화장품이라는 한계성으로 즉각적인 효과 보다는 오랫동안 사용해야 효과를 볼 수 있다.”